아프리카TV, 아이돌 프로게이머 육성 ‘오버워치 아이돌학교’ 개최

  • 기사입력: 2017.05.04 10:52:06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300123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사진=아프리카TV
아프리카TV는 4일 오후 10시 아프리카TV 홍대 오픈스튜디오 PC방에서 ‘오버워치 아이돌학교’를 첫 방송한다고 밝혔다. ‘오버워치 아이돌학교’는 엔터테인먼트와 e스포츠가 결합된 새로운 형태의 프로그램이다.

6인조 신인 걸그룹 보너스베이비 멤버 문희, 채현은 5월 4일부터 6월 22일까지 매주 목요일마다 현(現) 아프리카 프릭스 프로게이머 아르한, 쿼터메인에게 오버워치 게임에 대한 이해와 전략법을 전수 받는다.

보너스베이비 문희와 채현은 바쁜 스케줄에도 회사 연습실에서 매일 새벽 2~3시까지 오버워치를 즐기는 게임 마니아로 알려져 있다.

게임을 즐기는 걸그룹과 현 프로게이머의 신선한 조합으로 프로그램 시작 전부터 팬들의 기대를 한껏 모으고 있다. 특히 아프리카 프릭스 블루 딜러 ‘아르한’은 최근 ‘오버워치 APEX 시즌3’ 16강 개막전에서 지난 시즌 준우승팀 러너웨이에 3-0 승리를 안겨준 초대 오버워치 국가대표 선수다.

안승환 아프리카TV 엔터테인먼트사업팀 팀장은 “최근 연예계에서도 콘솔 게임뿐만 아니라 LOL과 오버워치 등 e스포츠에 대한 관심이 많아지고 있다”며 “아프리카TV에서 개인방송을 이어가며 소통에 주력하는 보너스베이비 문희, 채현과 아프리카 프릭스 프로게이머 아르한, 쿼터메인이 함께 만들어갈 8주 동안의 독특한 ‘오버워치 아이돌학교’ 생활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IMI팀 박찬형 기자 [chanyu2@maekyung.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