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리카티비(TV) BJ 남순과 서윤 공개고백에도 불구...3개월 만에 결별

  • 기사입력: 2018.02.09 15:21:18
  • 프린트
  • 이메일
  • 페이스북
  • 트위터
  • 카카오스토리
  • 공유
95359 기사의 0번째 이미지
사진설명사진=아프리카티비(TV) BJ 남순 유튜브
아프리카티비(TV) BJ 남순과 서윤이 결별했다.

지난해 12월 방송 중 공개 고백으로 연인이 된 BJ 남순과 BJ 서윤이 결국 3개월 여 만에 서로 결별했음을 밝혔다.

남순은 "실망이 크신 분들도 많으실 텐데 일단 제가 좀 안 고쳐지는 거 같다. 서윤이는 서윤이대로 힘들고 방송은 방송대로 잘 못 끌어가고 모두 다 잘 안 된다. 서윤이한테 얘기했다"며 "서로 그냥 좋은 동료로 응원해 줄 수 있는 사이로 좋은 이별은 없다지만 그렇게 남기로 얘기했다"고 밝혔다.

하지만 여러 시청자들은 "주작 아니냐"며 의심하기도 했다. 결국 두 사람은 철구를 비롯한 비글즈 멤버들과 함께 합동 방송을 진행했다.

철구는 방송을 통해 "남순은 저희가 불렀다. 주작 아니다. 왜 불렀냐면 남순과 서윤과 둘 다 친하다. 각자 방송을 통해 말하니까 왜 헤어졌냐 부터 시작해서 팬덤끼리 이간질하고 싸우는 거다. 그래서 남순에게 부탁했다. 두 명이서 앉아서 얘기하고 깔끔하게 얘기하는 게 낫지 않나 생각했다"고 남순과 서윤을 한 자리에 모은 이유를 전했다.

합동방송에서 남순은 "다 핑계다. 나는 연애도 오랫동안 한데다가 일을 1순위으로 생각한다. 남의 입장에서 어떤 게 섭섭한지 그런 부분들을 공감을 못 한다. 서윤이도 옆에 있으면서 힘들어했다. 그래서 힘들어할 바에 끝내자고 말했다"고 시청자들에게 상황을 전했다.

남순의 말을 들은 서윤은 "방송 적으로는 말 못할 것 같다. 방송을 끄고 얘기하고 싶다"고 말했고 방송을 종료됐다.

공개고백으로 많은 화제를 모으며 교제를 시작했던 두 사람은 이후 방송을 통해 알콩달콩한 모습을 보여주며 네티즌들의 많은 부러움을 샀기 때문에 네티즌들은 두 사람의 결별을 더욱 아쉬워하고 있다.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